민추본은 - 민추본 소개 대한불교조계종 민족공동체 추진본부만의 정보와 자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민추본은(news)

언론보도 - 민추본의 최신 소식과 주요 공지사항을 알려드립니다..

제목 [BTN 뉴스] 광복 72주년 맞아 한반도 평화기원
등록일 2017-08-16



광복 72주년 맞아 한반도 평화기원

 



광복 72주년을 맞아 서울 조계사 범종루에서 한반도 통일을 기원하는 종이 타종되고 있습니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 부회장 만청스님과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법타스님이 부처님 전에 헌화를 합니다.


한국불교종단협의회가 주최하고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가 주관한 ‘8.15 한반도 평화기원법회’가 조계사 대웅전에서 봉행됐습니다.


법회에서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법타스님은 봉행사를 통해 “어떤 명분과 이유로도 전쟁은 정당화될 수 없다”며 “적대적인 대결은 전쟁을 부추길 뿐”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법타스님/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북한과 미국 양국은 긴장을 고조시키는 군사적 행위를 포함한 일체의 적대 행위를 중단해야 합니다. 또한 하루빨리 관련국들이 함께 협상을 진행하는 대화의 장을 마련해야 합니다.)


“북한과 미국 양국이 대화의 장에 나설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며 이를 위해 “우리 정부가 주도적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법타스님/ 조계종 민족공동체추진본부장
(이번 8월 15일 광복절을 계기로 대북특사 파견을 전향적으로 검토해야 합니다.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복원을 위한 대화의 단초를 우리 정부 주도로 마련해야 합니다.)


법타스님은 “평화의 결과를 얻으려면 평화의 씨앗을 심어야 한다”며 온 국민이 마음을 모아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들어 가길 기원했습니다. 


김삼렬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는 일본의 진정한 사죄와 반성을 촉구하며 한일 위안부 합의를 바로잡아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김삼렬/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
(우리는 일본과 싸우고 싶지 않습니다. 어떤 경우든 사죄와 반성, 바른 역사 속에서 우리는 미래를 열어가야 합니다. 잘못된 정신대 합의라든가 여러 가지 문제들을 이 시점에 꼭 바로잡아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이번 법회는 남북관계가 경색됨에 따라 남북불교도 동시법회가 아닌 한반도 평화기원법회 형식으로 봉행됐습니다.


법회 참석자들은 남북관계가 개선돼 남북 공동발원문이 채택되기를 발원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다음글 [불교방송] 법타스님 "불교계가 남북 교류 물꼬 트기를"
이전글 [법보신문] “대북특사 파견 등 정부 주도해 대화·협상하자”
목록